사회 > 사회일반

고척돔 플라스틱 응원봉 사용금지 어때요…온라인 찬반 토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22 06:00:00
서울시, 민주주의 서울에서 찬반 투표 진행
22일부터 내달 20일까지 시민 누구나 참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25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넥센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 한화 팬들이 응원을 하고 있다. 2018.03.25. (사진=뉴시스 DB)
【서울=뉴시스】윤슬기 기자 = 서울시설공단(이사장 조성일)은 온라인 시민 참여 플랫폼 '민주주의 서울'에서 고척스카이돔 프로야구 경기 시 플라스틱 응원봉 허용여부에 관해 묻는다고 22일 밝혔다.

공단은 환경문제를 고려해 그동안 고척스카이돔에서 플라스틱 발생을 줄이기 위해 다양한 캠페인을 실시하고 응원막대 전용 분리수거함 설치 등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

그러나 여전히 고척스카이돔에는 연간 8000여 개의 플라스틱 응원봉이 판매되는 것으로 추산되는 상황이다.

공단은 이날부터 다음달 20일까지 민주주의 서울(democracy.seoul.go.kr)에서 '고척스카이돔에서 플라스틱(비닐) 응원봉 사용을 금지하면 어떨까요?'를 주제로 공론장을 운영한다.

공단은 이번 투표를 통해 연간 45만명(올해 정규시즌 기준)이 프로야구경기 관람을 위해 방문하는 고척스카이돔에서 플라스틱 응원봉 사용을 금지하는 것에 대한 시민 의견을 폭넓게 수렴할 방침이다.

참여는 시민 누구나 할 수 있다. 1000명 이상 시민이 참여할 경우 서울시설공단이 답변한다. 5000명 이상 참여시 박원순 서울시장이 직접 주제에 관해 답변한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민주주의 서울(democracy.seoul.go.kr) → '서울시가 묻습니다' → '고척스카이돔에서 플라스틱(비닐) 응원봉 사용을 금지하면 어떨까요?'에서 자신의 의견을 제시하면 된다.

다른 시민의 의견에 공감을 누르거나 댓글로 추가의견을 낼 수도 있다.

서울시설공단 조성일 이사장은 "돔구장에서의 플라스틱 응원봉 사용여부는 환경문제 및 프로야구 관람 효용 측면에서 찬반의견이 공존하는 이슈"라며 "온라인 공론장에서 서울시민 여러분과 심도있는 논의를 통해 함께 현명한 방안을 찾고자 한다"고 말했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