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대구대 '교육기부 명예의 전당' 헌액…4년제 대학 최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23 15:24:10
associate_pic
대구대 본관

【경산=뉴시스】박준 기자 = 대구대학교가 전국 4년제 대학 중 처음으로 '교육기부 명예의 전당'에 헌액되는 영예를 안았다.

대구대는 23일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 7홀에서 진행된 '2019 대한민국 교육기부 박람회' 시상식에서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으로부터 교육기부 명예의 전당 상패를 받았다.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과학창의재단이 주관하는 대한민국 교육기부 대상은 교육기부에 대한 사회적 참여를 제고하기 위해 매년 교육기부 활성화에 기여한 우수 단체와 개인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특히 명예의 전당은 2회 연속 대상 수상기관에 한해 헌액 대상으로 선정되는 교육기부와 관련한 가장 명예로운 자리로, 대구대는 2016년과 2017년에 교육기부 대상을 수상한 공로를 인정받아 올해 명예의 전당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구대의 대표적 교육기부 프로그램인 DU(대구대) 지식나눔 프로그램에 참여한 7개 팀 100여명의 학생들은 올해 총 600여회에 걸쳐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펼쳤다. DU지식나눔 프로그램을 통한 누적 수혜 인원은 약 3만명에 달한다.

DU지식나눔 프로그램은 교내 각 기관에서 산발적으로 진행되던 교육기부 활동과 예산을 자원봉사센터를 중심으로 재편하고 교수의 지도하에 학생들이 전공을 살려 직접 기획한 봉사활동을 펼치는 재능기부 프로그램이다.

물리치료학과 학생들은 휠체어 럭비팀 선수에게 물리치료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특수교육과 학생들은 장애인 대상 자기결정력 증진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또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학생들은 청소년 영상제작 수업을 운영하는 등 재능기부 형식의 봉사활동이 빛을 발했다.

대구대는 봉사활동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교직원 등이 직접 강사로 활동하는 문화교실 형태의 DU지식나눔플러스 프로그램을 신설해 피아노교실, 아이키도(합기도)교실, 모래놀이상담사 양성과정, 한글워드 교실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함께 다문화 가정 및 탈북민 학생과 1대1로 매칭해 학습지도 및 예체능 활동을 지원하는 다문화·탈북학생 멘토링 사업, 지역아동센터 아동을 대상으로 하는 멘토링 프로그램인 청소년 교육지원 사업 등을 한국장학재단의 지원을 받아 운영 중이다.

아울러 교육 기회가 부족한 농어촌 지역 학생들을 위해 기초과학 실습 수업을 진행하는 기초과학 교실, 주니어사이언스 오픈랩 데이 등을 운영하고 교수와 졸업생, 재학생으로 구성된 꿈드림특강단을 운영해 지역 초·중·고교생의 진로 교육에 힘썼다.

김상호 총장은 "앞으로도 대구대가 교육기부를 통해 지역 사회와 소통하며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문화를 선도하는 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대는 대한민국 교육기부 대상 외에도 2013년 교육기부 우수기관 인증(한국과학창의재단), 2014년 지식나눔 우수대학 지정(한국장학재단), 2016년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 우수대학 선정(한국장학재단) 등 교육기부 분야에서 다양한 성과를 거둔 바 있다.


ju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