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문체부, 2020~2021년 한-스페인 상호 방문의 해 지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23 17:32:41
문체부 장관, 스페인과 ‘관광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영태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이 23일 청와대 본관에서 한-스페인 관광분야 협력 양해각서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스페인무역투자진흥청 협력 양해각서 체결을 한 후 악수를 하고 있다. 2019.10.23. since1999@newsis.com

【서울=뉴시스】박현주 미술전문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23일 스페인 산업통상관광부(장관 레예스 마로토)와 ‘2020~2021 한-스페인 상호 방문의 해’ 지정을 골자로 하는 ‘한-스페인 관광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문재인 대통령과 펠리페 6세 스페인 국왕의 정상회담 직후 이루어졌다.
 
양국간 주요 협력 내용으로는 ▲ ‘2020~2021년 상호 방문의 해’ 계기 양국의 관광 경험과 통계, 인적 자원 교류 증진, ▲ 지자체 간 협력, ▲ 상호 방문 관광객 안전 적극 대응 노력, ▲ 미식관광, 영화관광, 마이스(MICE)* 및 의료관광 진흥, ▲ 관광 연계 문화·예술·체육 행사의 장려 등이 있다.

양국 정부는 앞으로 관광 분야 정부 간 대화 경로(채널)를 구축해 양국 관광교류 사업을 구체적으로 개발하고 공동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문체부 관계자는 “‘2020~2021년 한-스페인 상호 방문의 해’를 계기로 양국 국민들이 서로를 더욱 이해하고 우의를 다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양국 국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스페인 정부와 적극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국과 스페인은 2020년, 수교 70주년을 계기로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교류를 이어간다. 특히 ‘2020~2021년 한-스페인 상호 방문의 해’ 지정은 양국의 관광교류를 증진할 뿐만 아니라 우호적인 동반자 관계를 더욱 굳건하게 만드는 협력의 상징이 될 것이다.

 문체부는 2020년 1월,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세계 3대 국제관광박람회인 ‘피투르 국제관광박람회(FITUR)’에 주빈국으로 참여해 ‘2020~2021년 한-스페인 상호 방문의 해’의 개막을 성대하게 알릴 계획이다. 

한편 최근 스페인과 한국은 양국 간 직항노선이 확대되면서 연간 50만 명의 한국인이 스페인을 방문하고 있다. 한국을 찾는 스페인 관광객은 연간 약 2만 명 정도이지만, 스페인은 스페인어권 남미 관광시장을 잇는 핵심 관광 교두보로서, 향후 방한 관광 잠재력이 높은 시장이다.

또한 2018년 기준 외국인 관광객 8200만 명을 유치한 세계 2위 관광대국인 스페인과의 관광 협력은 우리나라의 세계 관광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hy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