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방탄소년단, 또 기네스···동영상플랫폼 최단 100만 팔로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0-24 11:37:10
틱톡 계정 개설 3시간31분 만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또 기네스 기록을 세웠다.

24일 미국 음악 미디어 빌보드 등 외신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TikTok)' 팔로워 100만명을 최단기간에 달성했다.

방탄소년단이 지난 9월25일 틱톡에 계정을 개설한 지 3시간31분 만에 이 같은 숫자를 기록했다. 이 기록은 영국 기네스 월드 레코드에 등재됐다. 

이후 계정 개설 13시간 만에 팔로워 수가 200만명, 59시간 만에 300만명을 넘겼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지난달 27일 방탄소년단 멤버 제이홉이 발표한 솔로곡 '치킨 누들 수프' 음원 프로모션을 세계 40여 개 국가와 지역에서 틱톡을 통해 진행했다. 이곡은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 '핫100' 8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이 기네스 월드 레코드에 이름을 올린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앞서 지난 4월 발매한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뮤직비디오가 공개 24시간 만에 7460만뷰를 넘겨 기네스 월드 레코드가 발표한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유튜브 비디오',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유튜브 뮤직비디오', 'K팝 그룹 중 24시간 동안 가장 많이 본 뮤직비디오' 등 3개 부문에서 신기록을 세웠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6일과 27일, 29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월드투어 '러브 유어셀프 : 스피크 유어셀프' 파이널을 연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