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李총리, 대구 찾아 독도 헬기 사고 실종자 가족 면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09 09:48:20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이무열 기자 =  8일 오전 대구 달성군 다사읍 강서소방서에 마련된 독도 헬기사고 실종자 가족 대기실에서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의 수색 상황 브리핑이 진행되고 있다. 2019.11.08.

lmy@newsis.com
【서울=뉴시스】이국현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독도 해역 소방헬기 추락 사고가 발생한 지 열흘 만에 대구를 찾아 피해 가족들을 만난다.

9일 국무총리실에 따르면 이 총리는 이날 오전 독도 소방헬기 추락사고 수습을 위한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이 설치된 대구 강서소방서를 방문해 피해 가족과 희생자 유족 등을 위로할 예정이다. 아울러 수색 상황과 향후 일정을 보고 받은 후 정부의 사고 수습 방안을 밝힐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달 31일 오후 11시26분께 응급환자와 보호자, 소방대원 5명 등 7명이 탄 중앙119구조본부 소속 헬기가 독도에서 이륙한 직후 바다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8일까지 실종자 수중 수색 작업을 진행해 3명의 시신을 수습했으며, 남은 실종자 4명을 찾는데 주력하고 있다.

한편 범정후현장수습지원단은 수색 현장 상황 등에 관한 신속한 답변을 원하는 실종자 가족의 요청에 따라 설치됐다. 행정안전부, 해경, 해군, 소방청 등이 참여하며 총괄지원, 수색구조, 가족지원, 언론 대응 등 4개 반으로 구성됐다.


lg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