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홍준표 "朴 망친 사람들이 쇄신 표방…모두 참회하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09 16:49:13
"공천 앞두고 모두 눈치 10단인데 나조차 침묵?"
"나 이외에 당 문제점 지적한 국회의원 있나" 비판
associate_pic
【창원=뉴시스】 홍정명 기자 =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2019.02.08. hjm@newsis.com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는 9일 자신에 대한 당내 일각의 비판에 대해 "공천을 앞두고 모두 눈치 10단이 된 마당에 나조차 침묵하면 이 당이 살아날 것 같으냐"고 지적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혹자는 당 대표를 두 번이나 하고 대통령 후보까지 한 사람이 아랫사람하고 논쟁하고 당을 비판하는 것이 맞느냐고 비난하기도 한다"며 "그러나 나 이외에 당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시정을 요구하는 국회의원이 이 당에 단 한 사람이라도 있는가"라고 썼다.

그는 "좌파는 뻔뻔하고 우파는 비겁하다고 내가 한 말이 있다. 요즘 말 갈아탄 이 당의 일부 세력들은 비겁하기도 하고 뻔뻔하기도 해서 참다못해 그걸 지적하는 것"이라며 "조국의 특권, 기득권, 불공정을 그렇게 비난하면서 우리는 그런 사례가 없었느냐. 박근혜 망치는데 앞장섰던 사람들이 쇄신을 표방하고 개혁파를 자처하는 뻔뻔함을 그냥 두고 보라는 말이냐"고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자기가 한 일을 반성하고 참회하거라. 그리고 박근혜 탄핵 가지고 이젠 그만 왈가왈부해라"며 "박근혜 탄핵으로부터 자유스러운 사람은 이 당에서 나뿐이다. 모두 반성하고 참회해라"고 밝혔다.

이어 "얼치기 유튜버들의 3류 정치 논평이나 보고 정치할 생각 말고 양심과 양식을 갖고 상식으로 정치를 해라"고 덧붙였다.


jabi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