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서울시-15개 기업, '사회공헌 위크' 협약…사회복지 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1-14 06:00:00
11억3700만원 상당 사회복지 분야 협력 약속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시청 신청사. (사진=뉴시스 DB)
【서울=뉴시스】하종민 기자 = 서울시, 서울사회복지협의회, 24개 기업·단체는 14일 오후 2시 서울시 중구 서울신청사 3층 대회의실에서 함께하는 사회공헌 공동 협약식과 시상식을 연다. '사회공헌 위크' 행사의 일환이다.

이날 공동 협약식에서는 총 15개 기업·단체가 11억3700만원 상당의 사회복지 분야 협력을 약속하며 '우리의 나눔, 모두의 희망'이라는 메시지 퍼포먼스를 진행한다.

협약 기업은 최소 1년에서 최대 3년 간 기업의 특성 및 현장의 욕구를 반영해 사회복지 현장을 지원한다.

이 가운데 우수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친 12개 기업·단체는 서울시장상과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장상을 받는다.

'사회공헌 위크'는 서울시가 서울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복지분야 사회공헌 활성화를 위해 11일부터 16일까지의 기간을 지정한 것이다.

시는 온라인으로 11~16일까지 서울사회공헌정보센터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서울사회복지협의회 홈페이지 등을 통해 댓글 이벤트('사회공헌은 00이다')를 운영하고 있다. 추첨을 거쳐 20명에게 기프티콘이 발송된다.


hahah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