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내게 딱 맞는 주거정보 찾으세요"…3일 서울주거포털 오픈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03 06:00:00
시 주거관련 홈페이지 통합·연계부터 정부 정보까지 총망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3일 오픈한 서울시 주거포털 메인화면 모습. 2019.12.03. (사진=서울시 제공)
[서울=뉴시스] 윤슬기 기자 = 서울시가 공공의 모든 주거정보를 망라한 온라인 허브 플랫폼인 '서울주거포털(housing.seoul.go.kr)'을 3일 오픈했다.

시에 따르면 서울주거포털에서는 간단한 정보입력만으로 내게 딱 맞는 주거복지 혜택과 금융지원 서비스를 바로 확인하고 신청할 수 있다. SH공사(서울시)와 LH(중앙정부)에서 분양·임대하는 서울 전역의 공공주택 공고도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동안 청년·신혼부부 임차보증금 신청은 '서울청년주거포털', 주거 관련 상담은 'e-주택종합상담실', 임대주택 정보는 'SH·LH공사' 등 사이트마다 방문해야 했다.

그러나 이제는 서울주거포털에서 모든 정보·상담·신청이 원스톱으로 이뤄진다.

서울주거포털은 기존에 분산 운영돼왔던 서울시의 주거 관련 사이트를 통합·연계했다. 중앙정부(LH)의 주거정책과 서울 지역 임대·분양 정보까지 총망라했다.

시는 시와 정부가 추진하는 다양한 주거지원 정책과 제도가 있음에도 몰라서 지원을 못 받는 경우가 없도록 정보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서울주거포털을 구축했다.

서울주거포털의 주요 서비스는 ▲자가진단 ▲서울주거정책 ▲임대·분양정보 ▲온라인 상담 등이다.

서울주거포털은 반응형 웹으로 구현해 PC, 스마트폰, 태블릿PC 같은 모든 스마트기기에서 최적화된 화면으로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같은 SNS와도 연계돼 관심 있는 주거정책 콘텐츠를 쉽게 공유할 수 있다.

시는 서울주거포털이 주거정보를 선도하는 핵심적인 온라인 플랫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가장 최신의 정책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는 것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관련 사이트 및 정책 담당자 간 긴밀한 협력·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주기적인 콘텐츠 점검과 현행화를 실시할 예정이다.

류훈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이번 서울주거포털 오픈을 계기로 시민들이 보다 편리하고 쉽게 자신에게 맞는 주거지원 서비스를 찾고 신청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특히 주거지원이 절실하지만 부동산 관련 경험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청년·신혼부부들이 몰라서 혜택을 못 받는 일이 없도록 주거정보의 허브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의 주거안정을 위한 온라인 소통창구로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기관 간 협력·협조 및 운영 활성화 체계를 갖춰나가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yoonseul@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