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폐암 투병' 김철민 "검진 결과 모두 정상...암 종양 수치 줄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06 16:11:02
associate_pic
개그맨 김철민 ⓒ김철민 페이스북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개그맨 김철민이 건강이 호전된 근황을 전했다. 김철민은 6일 페이스북에 "오늘 검진결과 나왔다. 폐와 뼈는 지난 10월에 검사한 것과 변함이 없었고 피 검사와 암 수치(CEA) 확인 결과 암 종양 수치가 많이 줄었다"고 썼다.

그러면서 "간 수치와 콩팥 기능 등은 정상으로 나왔다. 희망이 보이는 듯 하다. 다시 한 번 걱정과 격려, 성원에 감사하다"며 네티즌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김철민은 지난 10월 '펜벤다졸'을 복용한 후 통증이 반으로 줄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미국에서 한 말기암 환자가 동물용 구충제인 '펜벤다졸'을 복용한 후 완치됐다는 이야기를 접하고 그는 펜벤다졸 복용을 시작했다. 식약처와 보건당국에 따르면, 아직 펜벤다졸의 항암효과는 검증되지 않았다.

associate_pic
ⓒ김철민 페이스북
김철민은 지난 8월 폐암 말기로 시한부 선고를 받은 사실을 털어놓았다. MBC 공채 개그맨 출신으로, 2007년 MBC TV 개그프로그램 '개그야' 등에 출연했다.

대학로에서 약 20년간 거리공연을 했다. 대학로 버스킹에서 모은 성금을 신문사를 찾아가 기부하기도 했다. 가수 나훈아의 모창가수 '너훈아'라는 예명으로 활동한 김갑순(1957~2014)의 동생이기도 하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