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하마스, 이스라엘의 예루살렘 모스크 공격에 "경고"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08 09:52:29
"참배객 위협, 각종 폭행 더 이상 못참아 "
알-아크사 사원에서 참배객들 이스라엘 경찰에 피습
associate_pic
[ 예루살렘= 신화/뉴시스] 동예루살렘에 있는 회교사원 알-아크사 모스크 앞에서 이스라엘 경찰과 팔레스타인 참배객들이 지난 8월 11일 충돌하고 있다. 이는 이스라엘 경찰이 사원 단지를 급습, 최소 14명이 부상을 당한 사건이라고 팔레스타인 적신월사는 밝혔다.      
[서울=뉴시스] 차미례 기자 = 가자지구를 통치하고 있는 하마스는 7일(현지시간)  이스라엘을 향해 예루살렘이 있는 이슬람 사원 알-아크사 모스크에 대한 불법 폭력행위에 대한 "경고"를 보냈다.

  하마스의 무장세력 알-카삼 여단의 아부 오베이다 대변인은 짤막한 문자 메시지를 통해서 최근 이 모스크에서 잇따라 일어나고 있는 모든 불법행위와  폭력의 책임은 이스라엘에 있다고 경고했다.

  "무장공격이든, 기타 다른 도발, 또는 참배자들에 대한 위협 등 이스라엘 경찰의 위험한 행동은 모두 점령지에서 폭탄으로 되갚는 원인이 될 것"이라고 오베이다는 말했다.  그는 "우리의 인내심은 오래가지 못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팔레스타인 민병대는 당일인 7일 밤 가자지구로부터 이스라엘 남부를 향해 3발의 로켓포탄을 쏘아 보냈다고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 소식통들이 전했다.

이스라엘 라디오 방송은 로켓 탄 가운데 2발은 방공 시스템이 막아냈고 세번째 포탄은 인적이 없는 들판에 떨어져 사상자나 피해는 없었다고 밝혔다.

아직 이 로켓포 공격을 정확히 누가 했는지는 밝히는 주체가 없다.


◎공감언론 뉴시스 cmr@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