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한국당, 오늘 새 원내대표 선출…'황심' 주요 변수되나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09 05:00:00
강석호·유기준·김선동·심재철 4파전 '각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장세영 고승민 기자 = 자유한국당 강석호(왼쪽부터 기호순으로), 유기준, 김선동, 심재철 후보들이 8일 오후 서울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김선동 후보의 기자회견을 마지막 최종 후보로 결정 되었다. 2019.12.08.

 photothink@newsis.com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자유한국당이 9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차기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을 선출한다. 

이번 원내대표 경선은 강석호(3선,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유기준(4선, 부산 서·동구)·김선동(재선, 서울 도봉구을)·심재철(5선, 경기 안양 동안을) 의원(기호순)이 출사표를 던지며 4파전으로 치러진다.

러닝메이트인 정책위의장 후보로 강 의원은 이장우(재선, 대전 동구) 의원, 심 의원은 김재원(3선,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 의원, 유 의원은 박성중(초선, 서울 서초구을) 의원, 김선동 의원은 김종석(초선, 비례대표) 의원과 짝을 이뤘다.

투표에 앞서 열리는 합동 토론회에선 각자의 원내운영과 정책 등을 발표한다.

같은 날 국회 본회의가 열릴 예정인 만큼 예산안과 선거법 및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등을 태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처리가 키워드가 될 전망이다.

황심(黃心·황교안 대표의 마음)도 주요 변수로 예상된다. 다만 최고위원회의에서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 연장 불허를 결의한 황 대표의 당 운영 방식을 놓고 뒷말이 무성한 만큼 견제 심리가 작용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jabiu@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