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농구

여자농구 KB국민은행, '박지수 공백' 극복…3연승 단독 선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12-13 20:59:45
쏜튼, 36점 20리바운드 괴물 활약
박지수, 허벅지 부상으로 3~4주 결장 전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KB국민은행 쏜튼 (사진 = WKBL 제공)
[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여자프로농구 청주 KB국민은행이 기둥 박지수의 부상 결장에도 불구하고 3연승을 달리며 단독 선두에 올랐다.

KB국민은행은 13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벌어진 2019~2020 하나원큐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과의 경기에서 70-59로 승리했다.

3연승을 달린 KB국민은행(9승2패)은 공동 선두였던 아산 우리은행(8승2패)을 밀어내고 단독 선두에 올랐다. 삼성생명(3승8패)은 7연패의 깊은 수렁에 빠졌다.

국가대표 센터 박지수(KB국민은행)가 허벅지 부상으로 향후 3~4주 동안 결장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KB국민은행은 '이 대신 잇몸'으로 버텼다.

특히 외국인선수 쏜튼이 빛났다. 괴물같은 36점 20리바운드 활약으로 외국인선수가 부상으로 빠진 삼성생명의 내외곽에 맹폭을 가했다.

가드 심성영은 12점(3점슛 4개) 5어시스트로 야전사령관 역할을 훌륭히 수행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