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엑소 첸, 비연예인과 결혼···"여자친구 임신" 고백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13 15:37:59
소속사 SM "결혼 관련 모든 상황은 비공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조수정 기자 = 엑소 첸이 1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Dear my dear)' 발매 기념 언론 쇼케이스를 열고 타이틀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Shall we?)'를 선보이고 있다. 2019.10.01.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한류그룹 '엑소' 멤버 첸(28·김종대)이 결혼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13일 "첸이 소중한 인연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됐다. 신부는 비연예인으로, 결혼식은 양가 가족들만 참석해 경건하게 치를 계획"이라고 밝혔다.

"가족들의 의사에 따라, 결혼식 및 결혼과 관련된 모든 사항은 비공개로 진행돼니 팬 여러분과 기자님들의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SM 관계자는 "앞으로도 첸은 아티스트로서 변함없이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으로 보답할 것"이라면서 "첸에게 많은 축복과 축하 부탁드린다"고 했다.

첸은 2012년 엑소 멤버들과 데뷔했다. '으르렁' 등의 히트곡을 내며 대표적인 한류 그룹 멤버로 자리매김했다. 솔로 활동으로 음원차트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세계적인 인기를 누리는 아이돌이 갑자기 결혼 소식을 알리는 것은 이례적이다. 첸은 여자친구가 임신, 첸은 결혼 하기로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첸은 이날 공식 팬클럽 커뮤니티 'Lysn'에 글을 써 첸 결혼소식을 알렸다. 그는 "제게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여자친구가 있다"고 고백했다.

첸은 결혼 결심에 앞서 결혼으로 어떠한 상황들이 일어날지 걱정과 고민이 앞서기도 했다고 털어놓았다.

하지만 "함께 해온 멤버들과 회사, 특히 저를 자랑스럽게 여겨주시는 팬 여러분들이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놀라시지 않도록 조금이나마 일찍 소식을 전하고 싶어, 회사와도 소통하고 멤버들과도 상의를 하고 있었다"고 했다.

그러던 중 제게 축복이 찾아오게 됐다며 여자친구의 임신 사실도 간접적으로 알렸다.

첸은 "회사, 멤버들과 상의해 계획했던 부분들을 할 수 없는 상황이 돼 버렸기에 저도 많이 당황스럽기도 했지만 이 축복에 더욱 힘을 내게 됐다"면서 "언제, 어떻게 말씀드릴지 고민하면서 더 이상 시간을 지체할 수 없었기에 조심스레 용기를 냈다"고 했다.

"이러한 소식을 듣고 진심으로 축하해준 멤버들에게 너무 고맙고 부족한 저에게 과분한 사랑 보내주시는 팬여러분들께도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항상 감사한 마음 잊지않고, 변함없이 제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며, 보내주신 사랑에 보답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