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최현석, 주진모 이어 휴대전화 털렸다···사문서 위조 의혹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17 11:33:3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조수정 기자 = 스타셰프 최현석이 27일 오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채널 올리브 예능 '극한식탁'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극한식탁'은 오는 29일 저녁 8시 50분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선보인다. 2019.08.27. 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요리사 최현석(48)의 휴대전화가 해킹됐다.

17일 연예매체 디스패치에 따르면 최현석의 '갤럭시 폰'이 복제 돼 삼성 클라우드에 저장된 영상, 사진, 문자 등이 털렸다. 해커들은 최현석의 사생활을 빌미로 협박했고, 해외 사이트에 영상을 뿌리기도 했다. 영화배우 주진모의 휴대폰을 해킹한 방법과 협박 패턴이 비슷했다.

최현석은 사문서 위조 의혹도 받고 있다. 2018년 플레이팅 컴퍼니와 7년 계약을 맺었지만, 지난해 6월 말 매니지먼트 해지 소장을 접수했다. 해커들에게 협박을 받자 위조된 계약서를 증거로 제출했다. 기존의 계약서 12조 5항에 적힌 이미지와 도덕성에 중대한 타격을 줄시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할 수 있는 조항을 수정했다.

최현석은 신생 F&B 회사와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19일 서울 성수동에 퓨전레스토랑 '중앙감속기'를 오픈한다. 최근 KBS 2TV 예능물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레스토랑 쵸이닷을 그만둔다. 우리 회사가 다른 회사로 인수되는 과정에서 운영 방식이 바뀌었다"고 밝혔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측은 "구체적인 사실을 확인 중"이라며 "최현석의 하차 여부는 이후 논의할 것"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