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김수현, 간첩 동구로 돌아왔다···'사랑의 불시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0 09:27:42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수현(사진=방송화면 캡처) 2020.01.2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최지윤 기자 = 탤런트 김수현이 '사랑의 불시착'에 특별 출연했다.

김수현은 19일 방송된 tvN 주말극 '사랑의 불시착'에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감독 장철수·2013) 속 북한 간첩 '동구'로 등장했다. 초록색 트레이닝복에 바가지 머리까지 그대로였다.

그는 '리정혁'(현빈)을 데리고 가기 위해 남한에 온 북한의 5중대원들에게 "동작 그만, 공작 수행하러 온건가?"라고 물었다. "나는 동무들보다 먼저 이곳에 왔지만 도통 지령이 내려오지 않아 오래 기다리고 있는 자"라며 "여기도 사람 사는 곳이다. 너무 두려워 말라"고 조언했다. 중국집 사장이 배달을 시키자, 바보인 척 연기해 웃음을 줬다.

김수현은 박지은 작가와 인연으로 '사랑의 불시착'에 카메로 출연했다. 두 사람은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2013~2014)와 '프로듀사'(2015)에서 호흡을 맞췄다.

김수현은 지난해 7월 전역했다. 상반기 방송예정인 tvN 새 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로 복귀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plai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