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문화일반

[설 연휴]박물관·미술관 휴관없이 문 활짝...전시·공연 무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4 06:00: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유희스카' 공연.(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2020.1.2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설 연휴를 맞아 박물관과 미술관 등에서도 방문객들을 위한 다양한 행사를 마련하고 명절 분위기를 북돋운다.

우선 설 연휴 과천·덕수궁 국립현대미술관은 휴관 없이 개방하고 국립중앙박물관 및 소속관, 국립민속박물관, 국립한글박물관, 서울·청주 국립현대미술관은 설 당일인 25일 휴관한다. 청주 국립현대미술관은 27일이 휴관일이다.

설 연휴 기간 동안 서울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에서는 한국의 전통장단과 외국 음악이 어우러지는 '설 놀이판 각자의 리듬: 유희스카'를 마련한다.

경주, 광주, 전주, 대구, 부여, 공주, 진주, 청주, 김해, 제주, 춘천, 나주, 익산 등 지방 국립박물관에서는 설음식 만들기, 민속놀이 체험, 특별공연, 가족영화 상영 등 다양한 문화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광주, 전주, 공주에서는 설 명절을 계기로 한복을 입은 관람객들에게 기념품을 주는 행사를 진행하고 진주에서는 하얀 쥐의 해를 기념해 쥐 저금통을 나눠주는 등 각종 행사도 이어진다.

서울 종로구 경복궁 내에 있는 국립민속박물관에서는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경자년 설맞이 한마당'이 열린다. 설 차례상, 세배 등 우리 고유의 설맞이 풍습을 알아보고 제기차기, 투호 등 민속놀이와 전통 연, 한지 제기, 쥐띠 한지접시, 장신구 만들기 등의 전통문화 체험행사가 열린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통 연 만들기 체험.(사진=문화체육관광부 제공) 2020.1.24 photo@newsis.com
한복을 입은 관람객이 행사 참여 인증사진을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에 올리면 추첨을 통해 기념품을 증정하는 '오늘의 한복 상', 어린이 민속놀이 가상현실 체험 등 특별행사도 진행한다.

용산구 국립한글박물관에서는 설 연휴를 맞아 음악공연 '음·소·음(音·小·音)'이 열린다. 피리, 생황 연주자이자 작곡가인 박지하와 프랑스 소리예술가 해미 클레멘세비츠가 국악기와 다양한 악기 소리들을 활용해 창작음악을 공연한다.

서울, 과천, 덕수궁, 청주 국립현대미술관에서는 설 연휴 기간 동안 무료 관람을 제공하고 쥐띠 방문객에게 국립현대미술관 통합초대권 2매를 매일 선착순 100명에게 증정하는 '2020 미술로 새해 쥐띠 모여라' 행사를 진행한다.


associate_pic
[수원=뉴시스] 김종택 기자 = 미국의 비디오 아티스트 게리 힐의 개인전 '게리 힐:찰나의 흔적'이 17일 오후 경기 수원시립미술관에서 열려 관람객들이 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semail3778@naver.com

경기도 수원시립미술관(관장 김찬동)도 설 연휴를 맞아 고향을 찾은 방문객 및 시민들의 풍요로운 여가생활을 위해 설 연휴 기간 정상개관을 실시한다.

수원화성행궁 옆에 위치한 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은 설 연휴 기간인 24~27일까지 4일간 휴관 없이 정상 개관한다. 설 당일인 25일에는 무료 관람할 수 있다. 현재 열리고 있는 '게리 힐: 찰나의 흔적'展은 전설적인 비디오아티스트 게리 힐의 아시아 최대 규모 개인전으로 언어로 풀어내는 작가의 예술 세계를 감상할 수 있다.

경자년을 맞아 현장에서 이름에 ‘경’또는 ‘자’자가 들어간 관람객 일 선착순 30명에게 미술관 텀블러를 증정한다.

수원컨벤션센터 내에 위치한 아트스페이스 광교는 설 연휴 기간인 24일부터 27일까지 휴관 없이 정상 개관 및 무료 입장을 실시하며 기획전 '뜻밖의 초록을 만나다'를 관람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문화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