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안정훈 "조국 소재 영화 '회충가족' 출연...작품성 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3 11:11:21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배우 안정훈. (사진='가로세로연구소' 유튜브 영상 캡처화면) 2020.01.23.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배우 안정훈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을 소재로 한 영화 '회충가족' 주연을 맡았다.

안정훈은 22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 출연해 근황을 공개했다.

그는 "안녕하세요. '가세연'을 열심히 구독하고 있는 42년차 배우 안정훈입니다"라며 시청자들과 인사했다.

안정훈은 김용호 전 스포츠월드 부장이 제작하는 단 영화 '회충가족'에 출연할 것이라는 소식을 전했다. "배우들을 모집한다는 방송을 보고 페이스북을 보다가 바로 연락했다. 단역으로 출연하려나 했는데 너무 큰 역할을 줬다. 단편영화 같지 않고 작품성이 있는 영화다."

 '회충가족'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안정훈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온갖 비리를 다 저지르는데 스스로 올바르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김세의 전 MBC 기자는 배우 공형진을 언급하며 안정훈을 걱정하기도 했다. 앞서 '가세연'에 출연한 공형진은 "'가세연''의 광팬"이라고 밝혀 논란의 중심에 섰다.

안정훈은 "작품이 좋아서 출연했다. 배우로서의 역량을 재능기부하고 싶다. '가세연'을 비롯한 시청자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드리기 위해 나오게 됐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