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中 상하이 디즈니랜드, 자금성 운영 일시중단…우한 폐렴 우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4 20:44:02
춘절 연휴 기간에 주요 관광지 문 닫아
associate_pic
[상하이=신화/뉴시스]20일(현지시간) 중국 상하이 위위안 정원에서 빛 축제가 열린 모습. 상하이 디즈니랜드는 24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우려해 25일부터 운영을 일시 중단한다고 밝혔다. 2020.01.24.
[서울=뉴시스] 남빛나라 기자 =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퍼지면서 연휴 기간 상하이 디즈니랜드 등 중국 인기 관광지들이 운영을 중단했다.

24일(현지시간) 상하이 디즈니랜드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질병의 예방 및 통제 그리고 직원, 관광객의 건강과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월트디즈니그랜드극장, 위싱스타공원(Wishing Star Park)을 포함해 25일부터 임시 폐쇄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디즈니랜드는 "계속 신중하게 상황을 지켜보고 지역 당국과 긴밀하게 접촉하면서 재개장 날짜를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중국 베이징의 자금성도 웨이보를 통해 25일부터 관광객을 받지 않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1900만명이 방문한 이곳은 중국의 설날인 춘절 기간 많은 관광객이 몰리는 곳이다. 춘절 연휴는 24~30일이며 25일이 춘절 당일이다.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현재 일본, 한국, 태국, 미국 등으로 번졌다. 우한을 포함한 최소 10개 도시에 여행 금지령이 내려졌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중국 현지 시간으로 24일 오전 우한 폐렴으로 일컬어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830명, 사망자는 25명이라고 밝혔다. 이후 각 지역의 발표와 언론 보도 등을 종합하면 사망자는 26명으로 늘었고, 확진자도 증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uth@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