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지방일반

전주시, 스마트시티 앞당긴다…민·관·학 '맞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9 13:54:40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시는 29일 경기도 화성시 통탄의 신라스테이에서 사람 중심의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해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승수 전주시장과 서문산성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배성훈 LX공간정보연구원 책임연구원, 김상진 전주대 교수, 최귀남 Dell사 전무를 비롯한 15개 기업 전문가 등이 함께했다.(사진=전주시 제공).2020.01.29. photo@newsis.com
[전주=뉴시스] 한훈 기자 = 전북 전주시가 각종 신산업을 접목된 스마트시티로 나아가기 위해 민간기업과 전문기관, 대학 등과 머리를 맞댔다.
 
전주시는 29일 경기도 화성시 통탄의 신라스테이에서 사람 중심의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승수 전주시장과 서문산성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배성훈 LX공간정보연구원 책임연구원, 김상진 전주대 교수, 최귀남 Dell사 전무를 비롯한 15개 기업 전문가 등이 함께했다.

간담회는 전주시의 스마트시티 정책방향에 대한 설명에 이어 최귀남 Dell사 전무가 발표자로 나서 '국내·외 스마트시티 트렌드'를 공유했다.
 
각 분야별 전문가들은 전주시 스마트시티 조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면서 향후 필요한 사업과 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특히 시는 전주 ICT(정보통신기술)기업지원 파트너인 네이버 비즈니스플랫폼과 향후 클라우드 교육과 벤처캐피탈 지원체계 마련 등 협력사업을 구체화하기 위해 협의했다.
 
시는 이처럼 각계 전문가들과 함께하는 간담회를 매월 실시해 스마트시티의 세계적 흐름과 방향을 직시하고 전주만의 스마트시티를 진행한다.
 
이와 관련, 시는 지난해 7월 스마트시티과를 신설하고 LX와 디지털트윈 기반 민관 협력사업을 추진했다. ‘전주시 스마트도시 조성 및 운영 조례’ 제정과 동시에 전략수립 용역도 실시했다.
 
김승수 시장은 "첨단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해 살기 좋은 미래형 도시인 스마트시티를 조성해 지속적으로 성장 가능한 도시, 사람의 가치와 삶의 질이 존중받는 도시로 발전시켜 나가겠다"면서 "시민 모두가 생활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369369125@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