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동부

정동균 양평군수, '우한폐렴' 관련 선별진료소 현장점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9 15:33:50
associate_pic
경기 양평군은 우한폐렴 확산 방지를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4시간 가동하고 있는 가운데 정동균 군수(오른쪽)가 격리조치 선별진료소를 점검하고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양평=뉴시스] 문영일 기자 = 경기 양평군이 우한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4시간 가동하고 있는 가운데 정동균 군수가 격리조치 선별진료소를 점검하고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정 군수는 29일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한 뒤 우한 폐렴 환자 발생에 대비, 격리시설인 양평병원을 방문해 격리조치선별진료소를 점검하고 마스크와 손세정제 배치 현황 등을 확인했으며 병원장과 만나 환자 발생시 격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주문했다.

정 군수는 “군민 안전을 지키는 최전선에 서 있다는 자부심으로 한 치의 실수도 없이 선별진료소가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며 “상황 종료 시까지 예산과 인력이 충분히 배치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군은 관내 병원과 내과, 소아과, 가정의학과 등 의원에 위생용품 및 예방홍보 전단지를 배포하고 각 행정복지센터, 유관기관, 아파트, 숙박업소, 요양원 등에는 홍보물을 배포할 계획이다.

또 사람이 많이 모이는 복지시설과 대중교통 승강장, 체육시설은 물론 지역 어린이집과 아동센터 돌봄기관에 마스크, 체온계, 손세정제 등을 최대한 확보해 배치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ctdesk@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