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 경기남부

용인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의심환자 3명 음성 판정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9 23:00:05
국군수도병원·분당서울대병원 등서 29일 귀가조치
associate_pic
29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선별진료소를 방문,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담당 의료진을 격려하는 백군기 시장.

[용인=뉴시스] 이준구 기자 = 28일 용인에서 발생했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의심환자 3명이 모두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용인시대책본부가 29일 밝혔다.

유증상자로 분류됐던 3명은 국군수도병원과 분당서울대병원에 이송돼 격리 중이었으나 이날 오후 모두 음성으로 판명돼 모두 귀가조치됐다.

이들은 모두 폐렴 발생지인 우한시나 중국을 방문했던 것으로 확인됐지만 최종적으로 음성으로 나타났다.

이로써 용인시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확진자는 현재까지 없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29일 발생한 유증상자 1명은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돼 30일 최종 검사결과가 나온다.

유증상자인 의심환자는 중국 방문 후 폐렴 등의 증상이 있어 매뉴얼에 의해 별도 조사대상으로 분류된 환자로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와는 구분된다.

시는 의심 환자를 철저히 조사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관내로 유입되지 않도록 대응하고, 이에 관한 정보는 시민에게 실시간으로 정확히 공개해 불필요한 오해가 없도록 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lpkk12088@hanmail.net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