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구치소 나서는 이상훈 전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8-10 18:33:20

[의왕=뉴시스] 박미소 기자 =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조합 와해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이상훈 전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이 항소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10일 오후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를 나서고 있다. 2020.08.10.

misocamer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