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레닌그라드 전투 재현하는 군사 동호회 회원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1 10:49:15


[키롭스크=AP/뉴시스]20일(현지시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구 레닌그라드)에서 동쪽으로 45km 떨어진 키롭스크에서 군사 동호회 회원들이 나치 독일군과 소련군 군복을 입고 제2차 세계대전 레닌그라드 전투를 재현하고 있다. 1941년 9월 8일 시작된 레닌그라드 전투는 약 900일 동안 약 400만 명의 사상자를 내 역사상 가장 길고 파괴적인 포위전으로 알려져 있다. 2020.09.2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