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제주

꽃샘추위가 만들어낸 한라산 상고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3-03 09:26:42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절기상 경칩을 이틀 앞둔 3일 오전 제주 한라산 1100고지휴게소 인근에 나무서리라 불리는 상고대가 활짝 피어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한라산 진달래밭은 최저기온이 영하 9.4도까지 떨어졌다. 2021.03.03. woo1223@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