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 인종학대 피해자 34명에 사후 사면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5-09 18:17:24

[토슨(미 메릴랜드주)=AP/뉴시스]래리 호건(오른쪽) 메릴랜드 주지사와 애드리언 존스(오른쪽 3번째) 메릴랜드주 하원의장 등이 8일(현지시간) 지난 1885년 백인 여성 성폭행 혐의로 백인 폭도들에 의해 교수형에 처해진 15살 흑인 소년 하워드 쿠퍼를 추모하는 역사적 표지 옆에 서 있다. 호건 주지사는 이날 쿠퍼를 포함해 34명의 인종학대 피해자들에 대한 사후 사면 명령에 서명했다. 2021.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