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북도-대구시, '클라우드 활용 시범지구' 사업 공모에 선정

등록 2018.08.09 15:02: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안동=뉴시스】류상현 기자 = 지난 5월 대구 중구 남성로 약전골목에서 열린 제41회 대구약령시 한방문화축제에서 시민들이 다양한 한약재를 살펴보고 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한방관련 클라우드를 구축한다. 2018.08.09.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안동=뉴시스】류상현 기자 = 지난 5월 대구 중구 남성로 약전골목에서 열린 제41회 대구약령시 한방문화축제에서 시민들이 다양한 한약재를 살펴보고 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한방관련 클라우드를 구축한다. 2018.08.09. (사진=뉴시스 DB) [email protected]

【안동=뉴시스】류상현 기자 = 경북도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클라우드 선도활용 시범지구 조성사업' 공모에 선정돼 2년간 국비 8억8000만원(총 사업비 17억6000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9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 사업은 지자체 내 금융·의료·교육 등 주요 데이터를 클라우드 컴퓨팅과 접목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서비스 혁신 성공사례를 발굴·확산시켜 국내 클라우드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클라우드는 데이터나 소프트웨어를 인터넷과 연결된 중앙컴퓨터에 저장해서 인터넷에 접속하기만 하면 언제 어디서든 데이터나 소프트웨어를 이용할 수 있는 기술을 말한다.

이번 공모에서 경북도는 대구시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클라우드 기반의 한방 의료정보 플랫폼 개발 ▲체질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 ▲생체 나이 분석 ▲손해보험 전자 청구 서비스 등을 지원하는 ‘의료·금융 융합서비스 클라우드 선도활용’ 사업을 제안해 최종 선정됐다.

경북도는 포항테크노파크 주관으로 한약 원내·원외탕전 서비스, 한약처방 관리 및 한방의료 정보서비스와 데이터 분석을 통해 개인체질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방 의료정보 플랫폼 개발'을 수행한다. 

도는 성공적인 과제 수행을 위해 대한한의사협회, 대구은행, 클라우드 공급기업 등 다양한 기관과 협업을 강화하는 한편 개발된 서비스는 대경권 내에서 실증을 거친 후 전국으로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정성현 경북도 과학기술정책과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클라우드 활용 분야의 산업 경쟁력을 높이고 다양한 적용기술을 개발해 일자리를 창출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email protected]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