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유럽

북러 정상회담 마친 푸틴, 25일 저녁 베이징 도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19-04-26 00:11:5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북러 정상회담을 마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5일 저녁 중국 베이징에 도착했다. 푸틴 대통령이 전용기에서 내리고 있다. <사진출처: 영상 뉴스매체 럽틀리 캡쳐>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북러 정상회담을 마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25일 저녁 중국 베이징에 도착했다.

러시아 타스 통신은 푸틴 대통령이 '제2회 일대일로 국제협력정상포럼' 참석차 베이징에 도착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또 푸틴 대통령의 공식 일정은 26일 시작된다면서 시진핑 국가주석과 동일하게 26일 일대일로 포럼 개막식에서 연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푸틴 대통령은 시 주석과 양자 회담을 갖고, 일함 알리예프 아제르바이잔 대통령 등 여러 정상들과도 회동한다고 부연했다.

푸틴 대통령은 27일 열리는 일대일로 포럼의 한 섹션에 참석할 예정이다.

아울러 양자 현안 이외 북핵 문제는 중러 정상 회담의 주요 의제가 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푸틴 대통령과 시 주석은 북핵 문제를 둘러싼 전략적 공조를 강화할 것으로 보인다.


sophis73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