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 공공·빅데이터경진대회 ‘케어닥’-‘애기야가자’ 최우수상

등록 2019.07.25 09:11: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2개 분야 23개팀 응모 최종 8팀 선정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2019년 공공데이터 및 빅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에서 '제품·서비스 개발' 분야에 ‘케어닥(대표 박재병)’과 '아이디어 기획' 분야의 ‘애기야가자(대표 오세정)’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2019.07.25. (사진 = 부산시 제공) 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2019년 공공데이터 및 빅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에서 '제품·서비스 개발' 분야에 ‘케어닥(대표 박재병)’과 '아이디어 기획' 분야의 ‘애기야가자(대표 오세정)’가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케어닥’은 전국 2만여곳의 노인요양병원 및 요양원의 시설정보와 이용 후기를 확인하고 편리하게 정보를 검색·중개하는 플랫폼을 개발했고 ‘애기야가자’는 아이들이 이용 가능한 국내 5000여곳의 위생상태·교통·주차·위치, 휴무에서 입장권 구매까지 원스톱 플랫폼 아이디어를 제안해 호평을 받았다.

 이 대회는 부산시와 부산테크노파크가 공공데이터 및 빅데이터 활용을 촉진하고 공공정보 기반의 창업활성화를 목적으로 2017년부터 개최하고 있다.
 
 올해 공모에서는 '제품·서비스 개발'과 '아이디어 기획' 등 2개 분야에 총 23개 팀이 응모해 최종 8팀이 선정됐다.

 아울러 ‘제품·서비스 개발 분야’ 우수상은 ▲유캔스타(대표 최대길)의 딥러닝기반 감시시스템, 장려상은 ▲엘투플랜(대표 곽성욱)의 관광상품 플랫폼 ▲로하(대표 김경문)의 맞춤 공공서비스 매칭 등이 선정됐다.

 ‘아이디어 기획 분야’ 우수상은 ▲사랑의실천(대표 안재익)의 부산 꿈나무사랑 플랫폼, 장려상은 ▲썅떼(대표 박동준)의 고위험군 환자 통합관리 ▲미세파(대표 강봉권)의 해물왕장보고가 선정됐다.

 부산시와 부산테크노파크는 25일 부산 공공데이터 창업지원센터(오픈스퀘어-D)에서 시상식을 가졌다.
 
 수상자에게는 총 1400만 원의 상금과 상장을 수여하고, 부산 공공데이터 창업지원센터 입주신청 시 가산점 혜택을 부여한다.
 
 최우수작은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하는 창업경진대회 본선에 참가할 예정이다. 수상작의 사업화 지원을 위해 투자자와 창업자 간 투자설명회를 개최하고 투자유치 기회 및 컨설팅도 제공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계기로 수상한 팀들의 작품과 아이디어를 구체화하고 완성도를 높여 사업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과 연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hera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