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남도, 미국·캐나다 등 북미시장 개척…1000만 달러 수출협약

등록 2019.12.19 14:01:2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홍성=뉴시스] 충남도는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의 판로 확대를 위해 14~19일까지 6일간의 일정으로 캐나다와 미국에서 ‘2019 북미 신선농산물 홍보판촉 행사’를 가졌다.

[홍성=뉴시스] 유효상 기자 = 충남도가 미국·캐나다 등 북미시장 개척에 나서 1000만 달러 이상 수출협약 성과를 올렸다.

 충남도는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의 판로 확대를 위해 14~19일 6일간 일정으로 캐나다와 미국을 차례로 방문, ‘2019 북미 신선농산물 홍보판촉 행사’를 가진 결과 이 같은 결실을 맺었다.

 이번 판촉행사는 도 대표 농산물인 배와 김치 등 농촌융복합 6차 산업 제품의 북미시장 개척을 돕고, 올해 첫 캐나다로 수출된 충남 배의 안정적인 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추욱 도 농림축산국장 등 일행은 14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한남수퍼 등 4개 매장을 찾아 농산물 수출 판촉 및 판로개척을 도모했다.

 미국으로 장소를 옮긴 일행단은 씨푸드시티(Seafood-City) 등 17개 유통매장을 찾아 홍보활동을 펼쳤다.

  도와 천안배원예농협은 이번 홍보판촉을 통해 캐나다 T-brothers사와 미국 Jayone사 등 주요 바이어와 농식품 수출협약을 체결, 1000만 달러 이상 수출 합의를 이끌었다.

  추욱 국장은 “향후 도는 과일류, 채소류 등 신선농산물의 수출을 확대할 계획이다”라며 “지역에서 생산한 원료를 가공한 농촌융복합 6차산업 제품수출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report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