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과천 신천지 교회 신도, 검사 결과 음성

등록 2020.02.20 09:30: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과천=뉴시스] 박석희 기자 = 대구 신천지 코로나 19 관련 긴급방역회의 모습.(사진=과천시 제공)

[과천=뉴시스] 박석희 기자 = 신종 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한 대구 신천지 교회  예배에 참석 한후 인후 미세 발적 증상등을 보여 19일 의심환자로 분류됐던 과천 신천지 교회 신도는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명 됐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20일 페이스북을 통해 “해당 신도는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명됐다”고 밝혔다. 다만 해외여행력을 가진 주민 1명이 가래 인후통 증상으로 보건소에 문의해 선별의료기관 진료 후 검사를 의뢰 했다“고 덧붙였다.

검사 결과는 20일 오전 나올 것으로 예상했다. 이어 김 시장은 “과천 신천지 교회와 같은 건물에 위치한 이마트에 대해서는 19일 오후 10시부터 자정이 넘도록 소독을 했다"며 "20일 오전 10시부터 정상 영업에 들어간다”고 했다.

앞서 김종천 시장은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과천 신천지 신도 중 대구 예배 참석자는 6명으로 파악됐다"며 "이 6명의 과천 신천지 신도가 과천시민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적었다.

다만 "이 가운데 1명이 인후 미세 발적 증세를 보여 의사 환자로 분류하고 검체를 채취했다"며 "시민회관, 종합사회복지관, 청소년수련관 등 관내 시설을 주말까지 잠정 휴관하고 신천지는 시설을 자체적으로 잠정 폐쇄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과천시도 이날 김 시장 주제로 긴급 방역대책회의를 갖고, 대책을 마련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hpark.55@hanmail.net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