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연예일반

김호중 '열애', '사랑의 콜센타' 심금 울렸다…점수는?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03 09:55:4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방송 캡처.

[서울=뉴시스] 김지은 기자 = '사랑의 콜센타' 김호중이 윤시내의 '열애'를 열창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2일 밤 10시 방송된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사랑의 콜센타’에는 미스터트롯 톱7과 트로트계 신흥 강자로 이뤄진 현역7의 1대1 맞대결이 펼쳐졌다.
 
각 팀이 3승으로 팽팽한 접전을 달리고 있던 가운데 마지막으로 괴물 보컬 김호중과 박구윤이 맞붙게 됐다.

김호중은 박구윤에게 "히트곡이 진짜 많이 않냐. 이제는 사랑하는 동생 호중에게 그 자리를 물려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박구윤은 "잘 된지 얼마 안됐다"며 "호중아 너 노래 생활 오래 했지. 트로트 세계는 얼마 안 되지 않냐. 이쪽 세계가 그렇게 호락호락하지 않다"고 신경전을 벌였다.

승리를 작정한 듯 김호중은 '열애'로 깊은 심금을 울렸고, 박구윤 역시 자신의 노래인 '물레방아'를 준비, 파워 보이스를 내세웠다.

점수는 99점, 100점, 단 1점 차이로 박구윤이 이기면서 '트로트 별들의 전쟁' 제1라운드 '1대1 데스매치'는 4승 1무 2패로 현역7이 승리를 거머쥐었다.

미스터트롯 톱7과 현역7이 남은 두 라운드 전쟁에서는 어떤 결과를 이끌어낼 지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폭증시켰다.


◎공감언론 뉴시스 kje1321@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