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신규 확진 39명, 2일연속 30명대…4일 연속 해외유입>국내발생(종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7-15 10:41:39
국내발생 11명, 수도권 9명·대전 1명·광주 1명
해외유입 확진자 28명…검역에서 23명 나타나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성동구 관계자가 14일 오후 서울 성동구 이암요양원에서 건강취약 어르신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험 사전차단을 위해 검체를 채취하고 있다. (사진=성동구 제공) 2020.07.1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구무서 정성원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환자가 39명 발생했다. 지난 14일에 이어 2일 연속 30명대를 유지했다.

국내에서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11명, 해외에서 유입된 확진자는 28명으로 4일 연속 해외유입이 국내발생보다 많이 나타났다.

수도권에서는 지난 11일 이후 4일만에 다시 국내발생 확진자가 한 자릿수로 감소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5일 오전 0시 기준 국내 누적 확진환자가 1만3551명이라고 밝혔다. 지난 14일 오전 0시 기준 누적 확진자는 1만3512명이었는데 하루 사이 39명이 늘어난 것이다.

신규 확진자 규모는 지난 14일 33명에 이어 이날 39명이 나타나면서 2일 연속 30명대에 머물렀다.

신규 확진자는 검역 23명, 서울 6명, 경기 5명, 대전 3명, 인천과 광주에서 각각 1명씩 나타났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5일 오전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환자가 39명이 발생했다. 신규 확진환자 중 11명은 지역발생, 28명은 해외유입이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정부가 감염 확산 가능성이 높다며 주목하고 있는 지역사회 신규 감염자는 11명이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 6명, 경기 3명, 광주와 대전 각각 1명씩이다.

수도권에서 발생한 지역사회 신규 확진자는 총 9명이다. 지난 11일 9명을 기록한 이후 4일만에 다시 한 자릿수로 내려왔다.

정부는 수도권 내 일일 신규 확진환자 수가 한 자릿수로 감소할 때까지 다중이용시설과 유흥시설의 영업을 제한하는 강화된 방역조치를 무기한 실시 중이다.

서울에서는 강남구 V빌딩 관련 확진자가 1명 더 늘었다. 관악구 사무실 관련 확진자도 1명 추가됐다. 이외에 2명은 영등포구 확진자의 접촉자, 1명은 성동구 확진자의 접촉자로 분류됐다. 나머지 1명은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경기에서는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중 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확진자 1명은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광주에서는 지난 14일 지역 내 신규 확진환자가 0명을 기록했으나 하루만에 다시 1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 대전에서도 12일 이후 3일만에 지역사회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광주에서는 휴대전화 판매점과 관련된 확진자가 1명 더 늘었다.

대전에서는 역학조사가 진행 중인 142번째 확진자의 접촉자 중 1명이 감염됐다. 대전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이후 1명의 확진자가 더 나타나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 확진자는 총 28명이다. 이날 발생한 전체 신규 확진자 39명 중 71.8%에 해당한다. 경기와 대전 각각 2명, 인천 1명 등이다. 나머지는 검역에서 확인된 사례다. 검역으로 확인된 확진자는 지난 6월23일 이후 21일만에 20명대를 넘어섰다. 또 지난 12일부터 4일 연속 두 자릿수를 기록하고 있다.

전체 신규 확진자를 연령별로 구분하면 60대 7명, 50대와 40대 각각 9명, 30대 8명, 20대 4명, 10대와 10대 미만 각각 1명이다. 70대 이상 신규 확진자는 없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15일 오전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33명 늘어나 총 1만3551명이다. 이 중 1만2348명이 완치 후 격리해제됐다. 전체 누적환자 중 격리해제 환자를 의미하는 완치율은 91.1%로 집계됐다. (그래픽=전진우 기자)  618tue@newsis.com
감염 후 치료를 통해 완치된 확진자는 66명이 늘어 1만2348명이다. 확진자 중 완치자 비율을 나타내는 완치율은 91.1%를 기록하고 있다. 격리치료를 받는 환자는 27명 줄어 914명이다.

코로나19 사망자는 추가되지 않아 289명을 유지했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2.13%다.

하루 간 코로나19 진단검사는 1만700건이 실시됐으며 누적 검사량은 143만1316건이다. 현재까지 139만4468건이 음성 판정을 받았고 2만3297건이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nowest@newsis.com, jungs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