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토요일, 완연한 가을 날씨…아침 기온 15도 아래로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19 04:00:00
아침 15도 이하…낮 22~27도 일교차 커
기압골 영향 서울·경기도 '짧은 비' 소식
예상 강수량 5~20㎜, 지속 시간 짧을 듯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민석 기자 = 18일 오후 서울 용산구 N서울타워에서 바라본 가을 하늘이 청명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20.09.18. mspark@newsis.com
[서울=뉴시스] 이기상 기자 = 선선한 바람이 부는 가을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토요일인 19일에는 아침 기온이 15도 이하로 떨어지는 등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다. 특히 중부내륙과 남부산지에는 기온이 10도 내외까지 떨어져 쌀쌀하겠다. 

이날 기상청은 "오는 20일까지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다"면서 "낮 기온은 22~27도로 어제(21~27도)와 비슷하겠으나, 아침 기온은 15도 이하로 낮아 선선하겠고 일교차도 크겠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특히 우리나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지속적으로 남하하면서 모레(21일)까지 중부내륙과 남부산지에는 기온이 10도 내외로 떨어져 쌀쌀하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북서쪽에서 남하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이날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까지 서울과 경기도, 강원영서, 충청내륙과 경북서부에는 한때 비가 오는 곳도 있겠다. 다만 이 기압골의 세력이 약하고 빠르게 남동진하고 있어 강수 지속시간은 길지 않겠다.

예상 강수량도 적어 서울과 경기도에서 5~20㎜, 강원영서와 충청내륙, 경북서부에서 5㎜ 내외로 적겠다.

한편 오전 9시까지 남부내륙과 강원영서중남부를 중심으로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그 밖의 내륙에도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안개의 영향으로 내륙에 위치한 공항에서는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생길 가능성도 있다"면서 "항공 교통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1~19도, 낮 최고기온은 23~27도를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17도, 인천 19도, 수원 16도, 춘천 12도, 강릉 17도, 청주 16도, 대전 15도, 전주 15도, 광주 16도, 대구 14도, 부산 17도, 제주 19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4도, 수원 25도, 춘천 24도, 강릉 26도, 청주 26도, 대전 25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대구 27도, 부산 25도, 제주 25도 등으로 관측된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공감언론 뉴시스 wakeup@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