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강남 주상복합서 관련성 확인 안된 14명 확진…"환자 발생 3·9·10·12층 전수검사"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0 14:49:28  |  수정 2020-09-21 17:10:57
대우디오빌 플러스서 가족 등 관련 없는 3·9·10·12층
수도권 직장 및 요양원 산발적 감염도 지속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진석 기자 = 20일 서울 송파구 잠실한강공원에서 시민들이 주말을 만끽하고 있다. 2020.09.20.myjs@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지은 임재희 기자 = 서울 강남구 주상복합 건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직접적인 관련성이 없는 14명이 일제히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확진자 발생층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20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이 공개한 코로나19 국내 발생 현황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서울 강남구 주상복합 대우디오빌 플러스와 관련해 총 1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역학조사 결과 현재까지 확진자들 간의 가족 또는 지인 등 직접적인 관련성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 확진자들이 발생한 곳 역시 3층, 9층, 10층, 12층 등으로 산발적으로 퍼져있는 상태다.

방역당국은 이달 초 이후 해당 확진자 발생 층을 방문한 자들을 대상으로 전수 검사를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수도권 직장과 요양원 등을 중심으로 산발적 감염도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서울 강남구 부동산 관련 업체 동훈산업개발과 관련해서는 접촉자 조사 중 2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26명이다.구분별로는 첫 확진자(지표환자)를 포함한 종사자 19명과 가족 및 지인 7명 등이다.

서울 관악구 신림동 소재 삼모스포렉스 남자 사우나와 이발소와 관련해서는 지난 15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7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총 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종사자 5명과 종사자의 지인인 지표환자 1명, 이용자 2명 등이다.

서울 구로구 건축설명회와 관련해서는 지난 12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7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8명이다. 설명회 참석자 3명, 가족 및 지인 5명 등이다.

방역당국은 현재 가족 내 감염이 직장 동료로 전파되고 설명회 참석자 등으로 이어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기 광명시 기아자동차 소하리공장과 관련해서는 접촉자 조사 중 2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18명이다. 직원 11명과 가족 및 지인 7명 등이다.

경기 고양시 정신요양시설 박애원과 관련해서는 접촉자 조사 중 5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총 2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직원 3명, 입소자 20명, 가족 1명 등이다.

부산 동아대학교와 관련해서는 지난 17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조사 중 7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8명이다. 방역당국은 동아리와 주점, 식당 등 지인 모임, 기숙사, 수업 등을 감염 노출 장소로 추정하고 있다.

서울 광화문 집회 관련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다. 조사 중 3명이 추가 확진돼 현재까지 누적 확진자는 총 616명이다.

집회 관련 216명, 추가 전파 353명, 경찰 8명, 조사 중 39명 등이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273명으로 서울 126명, 경기 129명, 인천 18명 등이다. 비수도권은 343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kangzi87@newsis.com, limj@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