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골프

디샘보, US오픈에서 생애 첫 메이저대회 우승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1 08:28:34
임성재는 22위
associate_pic
[머매러넥=AP/뉴시스]브라이슨 디샘보(미국)가 20일(현지시간) 미 뉴욕주 머매러넥의 윙드풋 골프클럽에서 막을 내린 미 프로골프(PGA) 투어 US오픈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디샘보는 최종합계 6언더파 274타로 출전자 중 유일한 언더파를 기록하며 생애 첫 메이저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2020.09.21.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브라이슨 디샘보(27·미국)가 US오픈 정상에 올랐다. 생애 첫 메이저 대회 제패다.

디샘보는 21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머매러넥의 윙드풋 골프클럽(파70·7459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US오픈(총상금 1150만달러) 최종 4라운드에서 이글 1개, 버디 2개,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7타를 쳤다.

최종합게 6언더파 274타를 적어낸 디샘보는 이번 대회 유일한 언더파를 기록했다.

2위 매슈 울프(미국·이븐파 280타)를 따돌린 디샘보는 생애 첫 메이저대회 우승이자 PGA투어 통산 7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 상금은 225만 달러(약 26억원).

디샘보는 4라운드에서 선두 울프에 2타 차 뒤진 2위로 출발했지만, 장타를 앞세워 뒤집기에 성공했다.

세계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은 최종합계 5오버파 285타 공동 6위, 저스틴 토마스(미국)와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6오버파 286타로 공동 8위에 올랐다.

임성재는 9오버파 289타 단독 22위에 이름을 올렸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