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대구/경북

경북 성주·안동에서 70대여성 독감백신 사망 잇따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2 10:02:29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경북에서 독감 백신을 맞은 70대 여성들이 잇따라 숨졌다.

 경북도에 따르면 A(70대·여)가 21일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20일 한 병원에서 독감 백신을 맞았다.
 
경북도 관계자는 22일 "보건당국이 A씨의 접종 과정 등에 대한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보다 앞서 안동에서는 전날 B(70대·여)씨가 독감 백신 접종 후 사망했다.

B씨는 같은날 오후 3시께 동네 의원에서 무료로 독감 백신을 접종한 뒤 잠시 병원에 머물다 요양보호사의 안내로 귀가했다.이후 B씨는 이상증상을 보인 뒤 같은날 오후 6시47분께 숨졌다.

A씨는 당뇨, 부정맥 등의 기저질환이 있었다고 전해졌다.
 
경북도는 유족 측과 부검 여부 등을 논의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