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티웨이항공, 日 노선 승객 대상 무료 셔틀버스·수하물 제공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0-25 04:41:00
인천~도쿄·오사카 노선 탑승객 대상 이벤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고은결 기자 = 티웨이항공이 다음달 재개하는 일본 노선 인천~도쿄(나리타), 인천~오사카(간사이) 승객 대상으로 무료 도심 셔틀버스와 25kg 수하물 제공 등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티웨이항공은 다음달 5일부터 인천-오사카(간사이) 노선을, 6일부터 인천~도쿄(나리타) 노선을 재개하고 주 1회 운항한다. 현재 홈페이지에서 재운항 기념 특가로 편도 총액 10만8000원부터 판매하고 있다. 

티웨이항공은 일본 노선 탑승객을 위해 도쿄, 오사카 도심까지 무료 셔틀버스도 제공한다. 현재 일본 정부의 해외 입국자 대중교통 이용불가 지침에 따라 일본 입국 승객은 개별 교통수단을 이용해야 하는데, 나리타 공항과 간사이 공항에서 도쿄, 오사카 도심까지 개별 이동 시 수반되는 불편을 줄이기 위해서다.

국내 항공사 최초로 제공하는 무료 셔틀버스 서비스로, 좌석 소독, 발열 체크, 좌석 간 거리두기 등 철저한 방역 수칙을 지키며 운영할 계획이며, 사전 예약자에 한해 탑승 가능하다.

셔틀버스 이용을 원하는 승객은 티웨이항공 항공권 구매 완료 후 항공기 출발 4일 전까지 출발일, 성명, 인원, 예약번호, 도착공항, 전화번호 등 정보를 적어 이메일로 접수해야 한다.

셔틀버스는 티웨이항공의 해당 노선 운항일에만 운영되며, 나리타공항을 출발하는 버스는 신주쿠역과 동경역에, 간사이공항을 출발하는 버스는 남바역과 우메다역에 하차한다. 자세한 내용은 티웨이항공 홈페이지 공지사항 및 이벤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내년 3월 27일까지 해당 노선 탑승 승객에게는 기존에 제공되는 위탁수하물 15kg에서 10kg를 더한 25kg까지 제공한다.

한편 현재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에서는 11월15일까지 해당 노선 항공권 예약 고객 대상으로 무료로 예약 취소 및 변경이 가능한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홈페이지에서 탑승 당일 수속 마감 전까지 여정을 변경하는 고객에 한해 적용되며, 예약 취소는 1회, 예약 변경은 2회까지 수수료 없이 가능하다. 적용 노선은 인천~도쿄, 인천~오사카 노선이고 적용되는 탑승 기간은 11월5일부터 내년 3월27일까지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