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캐리 람 "美 제재로 집에 현금 산더미처럼 싸놓고 있다"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1-29 07:10:43
은행계좌 이용 못해 현금으로 월급 지급
시민들 "산더미같은 현금 어떻게 운반했나" 추측 무성
associate_pic
[홍콩=AP/뉴시스]캐리람 홍콩 행정장관이 25일 홍콩 입법회에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람 장관은 수개월에 걸친 정치적 불안정 이후 새로운 국가보안법이 "안정을 되찾는 데 효과적"이었다며 "헌정질서와 정치체계 정상화가 최우선 과제"라고 밝혔다. 2020.11.25.
[서울=뉴시스]유세진 기자 =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이 "통장 계좌를 이용할 수 없어 '현금'을 집에 보관하고 사용해야만 한다"고 TV 인터뷰에서 토로하면서 이는 미 재무부가 그녀에게 제재를 부과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고 영국 BBC가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람 장관을 비롯한 관리들에 대한 제재는 중국의 홍콩에 대한 새로운 보안법에 대한 대응으로 이루어졌다.

홍콩 소셜미디어에는 지난 27일 밤 "집에 현금이 산더미처럼 쌓여 있다"는 람 장관의 폭로 후 정부가 어떻게 많은 현금을 람 장관의 집으로 운반할 수 있었는지에 대한 무성한 추측들이 쏟아져나오고 있다.

람 장관은 "집에 현금이 산더미처럼 쌓여 있는데, 정부가 통장이 없어 현금으로 월급을 지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녀는 그러면서 미국 정부로부터 "불공정한 제재"를 받는 것은 "매우 명예로운 일"이라고 덧붙였다.

람 장관의 연봉은 520만 홍콩 달러(약 7억4200만원)으로, 그녀는 세계에서 가장 후한 봉급을 받는 지도자 중 한 명이다.

중국은 지난 6월 말부터 홍콩에 큰 논란을 부른 새 국가보안법을 시행하고 있는데 비판론자들은 홍콩의 자유를 위협하고 자치를 훼손시키는 것이라고 비난하고 있다. 새 보안법은 또 시위자들에 대한 처벌을 더 쉽게 만들고 홍콩의 사법적 독립을 위협할 것이라는 우려도 부르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btpwls@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