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속보]정은경 "이번 유행, 지난 1, 2차 유행과 차원 다른 고위험 상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1-30 15:05:58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  정은경 "이번 유행, 지난 유행과 차원 다른 고위험 상황"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