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경제일반

홍남기 "558조 예산 토대로 경제 회복과 반등 이룰 것"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2-02 22:42:32
페이스북 통해 예산안 국회 통과 소회 전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382회 국회 제14차 본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0.12.02.  photo@newsis.com

[세종=뉴시스] 오종택 기자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일 내년도 예산안 국회 통과와 관련해 "558조원에 달하는 2021년 예산을 토대로 내년 우리 경제의 회복과 반등을 반드시 이루어내도록 진력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회계연도 개시 약 1개월 전에 예산안이 통과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결코 쉽지 않았지만 여야 간 합의에 따라 최종 예산안을 마련·처리하게 됐다"며 "2014년 국회 선진화법 시행 이후 6년 만에 처음으로 예산안을 법정 기한(12월 2일) 안에 확정했다"고 전했다.

홍 부총리는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확산에 따른 피해 계층 지원을 위한 3조원과 백신 추가 확보 예산 9000억원 등 새로운 수요를 반영하다 보니 재정 규모가 2조2000억원 늘어나는 것은 불가피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 1월 1일부터 극복과 경제회복을 위한 재정이 즉시 투입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찾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국회는 이날 본회의를 열어 정부안보다 2조2000억원 순증한 558조원 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을 의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hjt@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많이 본 뉴스

경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