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산업일반

[신년사]김기문 중기중앙회장 "내년은 새 규제입법 저지..위기극복 집중"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2-30 11:00:0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민석 기자 =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을 비롯한 중소기업계 인사들이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 주요 현안에 대한 입장을 담아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12.09. mspark@newsis.com
 
[서울=뉴시스] 표주연 기자 = 중소기업중앙회는 2021년 신년사를 통해 “불확실한 경영환경으로 새해를 맞이하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고민이 많을 것으로 생각된다”면서 “당면한 위기를 극복하고, 중소기업인들이 기업가 정신을 되살려 코로나 이후를 대비한 투자확대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나설 수 있도록 정책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김 회장은 "이를 위해 무엇보다 새로운 규제입법을 막고 기존규제를 혁파해야 한다”면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관련 최소한 중소기업 대표는 경영활동이 가능하도록 힘을 모으고, 주52시간제는 업종의 특수성을 고려한 추가적인 보완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디지털화와 협업을 뒷받침하고 중소기업협동조합이 정부의 시책사업에 적극 참여하도록 지원하겠다"며 "기초지자체 협동조합 지원조례의 전국 확산과 중소기업협동조합의 공동판매 행위에 대한 허용범위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우리는 IMF 외환위기와 글로벌 금융위기를 모범적으로 극복하고 새로운 기회를 찾았던 경험을 가지고 있다”면서 “함께 한다는 연대와 협력으로, 할 수 있다는 자신감으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각자의 역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yo00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