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금융일반

[신년사]신현준 원장 "금융산업 혁신·구조변화 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12-30 11:19:43
"신용정보 인프라 지속 개선...마이데이터 산업 지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신현준 한국신용정보원장. (사진=신용정보원 제공) 2020.12.30.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신현준 한국신용정보원장은 30일 "신용정보원은 데이터에 특화된 강점을 바탕으로 금융산업 혁신·구조변화의 효과적 지원에 힘쓰겠다"는 새해 포부를 밝혔다.

신 원장은 이날 '2021년 신년사'에서 "4차산업물결의 경제사회구조 대전환 시대에서 디지털전환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생존을 위한 필수불가결한 조건이 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신 원장은 "디지털경제로의 거센 변혁의 파도의 최전선에 있는 금융회사들은 데이터 기반의 비즈니스 전환을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금융분야 데이터 허브이자 중추 서비스 기관인 신용정보원의 역할에 대한 기대가 점차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신용정보원은 데이터에 특화된 강점을 바탕으로 거대한 혁신과 변화의 시대 흐름을 기회로 삼아 그 어느 때보다 뛰어난 성과로 가득 찬 '일비충천(一飛沖天·한번 분발하면 대업을 성취함)'한 한 해를 만들겠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그는 "신용정보원이 데이터 경제 시대에 금융산업 혁신 및 구조변화의 효과적 지원을 최우선 가치로 삼아 5개 분야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신용정보의 질과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추가 집중이 필요한 새로운 정보를 발굴 ▲마이데이터 산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금융권의 고품질 빅데이터 활용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환경 조성 ▲기술기반 성장 중소기업 금융 활성화를 위한 종합적인 혁신금융 체계 고도화 지원 ▲개인신용평가체계에 대한 실효성 있는 검증, 금융소비자의 신용정보 보호 등 금융소비자의 실질적 권리 보장 강화 ▲데이터 활용과의 균형 속에서 효과적이고 안전한 IT 보안·보호체계 수립 등을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신 원장은 "현재의 상태에 안주하지 말고 선태사해(蟬蛻蛇解·매미가 껍질을 벗고 뱀이 허물을 벗는다)하는 자세로 업무에 임해달라"고 임직원들에게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