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전북

[신년사] 정길수 군산시의회 의장, 직면한 현실 '멈춤' 아닌 새로운 '도약'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01 07:55:00
associate_pic
정길수 군산시의회 의장
[군산=뉴시스]고석중 기자 = 사랑하는 군산시민 여러분 희망찬 2021년 신축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먼저 지난 한 해 동안 예상치 못한 코로나19로 인해 어렵고 힘든 상황 속에서도 맡은 바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2020년은 코로나19가 만들어낸 팬데믹 상황 속에서 세계경제 불황과 미·중 무역마찰 등 한 치 앞도 내다볼 수 없는 불확실한 사건들이 연속적으로 이어졌지만 우리는 효율적인 방역체계와 철저한 시민의식을 통한 K-방역으로 세계를 놀라게 했습니다.

하지만 코로나 재확산으로 아직도 어려운 시기가 끝나지 않았으며 위기 속에서도 세상은 빠르게 변화하고 있어 사중구생( 死中求生) 정신으로 우리 스스로의 의지와 노력을 발판삼아 2021년 신축년을 코로나19 극복과 재도약의 원년으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군산시의회는 그 어느 시기보다 조심스러운 마음으로 새해를 맞이하며 시민 여러분의 어려움을 보듬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10년의 시작인 2021년은 시의회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막중한 시기이므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대응책 마련은 물론 소상공인 및 저소득층 지원사업에 우리 시의 예산이 집중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이겠습니다.

아울러 지역경제 침체 등을 극복하기 위해 효율적인 방역체계 구축과 재난 대응체계는 물론 ‘확실한 변화’를 통한 ‘상생 도약’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더욱 발 벗고 나서겠습니다.

또한 소의 성실함과 충직함을 본받아 시민의 가장 가까운 곳에서 성실하게 그 뜻을 실현하고 시민들이 마음 편히 이야기를 건넬 수 있는 열린의회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신축년 ‘하얀소’띠의 해는 풍요와 여유는 물론 신성한 기운의 의미가 담겨있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우리의 삶은 잠시 멈춰있지만,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시민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나아간다면 새해엔 마스크 대신 상대방의 미소를 보며 따뜻한 인사를 나눌 수 있을 것입니다.

새해에도 군산시의회에 깊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리며, 시민 여러분의 가정마다 행복이 충만하시고, 소망하시는 일이 뜻대로 성취되시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공감언론 뉴시스 k9900@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