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IT

삼성 '갤럭시S21 울트라' 공개…1억800만화소 카메라·S펜 지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5 00:00:00
쿼드HD+화질에 최대 120Hz 화면 주사율 지원
전후면 5개 카메라 탑재, 갤럭시S 최초 S펜 지원
256GB 모델 145만원대, 512GB 모델 159만원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삼성전자 갤럭시S21 울트라.2021.01.15.(사진=삼성전자 제공)

[서울=뉴시스] 고은결 기자 = 삼성전자는 15일(한국시간) 온라인을 통해 '삼성 갤럭시 언팩 2021' 행사를 열고,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S21' 시리즈를 전격 공개했다.

갤럭시 S21 시리즈는 각각 6.2형, 6.7형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 S21'과 '갤럭시 S21+', 6.8형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갤럭시 S21 울트라' 등 총 3종이다.

이 중 '갤럭시 S21 울트라'는 1억800만화소 카메라를 탑재하고, 갤럭시S 시리즈 중 최초로 'S펜'을 지원하는 최상위 모델이다.

갤럭시 S21 울트라는 역대 삼성 모바일 디스플레이 중 가장 성능이 뛰어나다. 처음으로 쿼드HD+ 화질에서 최대 120Hz 화면 주사율을 지원하며, 콘텐츠에 따라 10Hz부터 120Hz까지 자동으로 주사율이 조정된다.

또한 전작 대비 25% 더 밝고 50% 향상된 명암비를 지원하며,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밝은 1500니트(nit)로 야외에서도 선명한 화면을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스마트폰 중 가장 고해상도의 1억800만화소 카메라를 탑재했다. 광각 카메라를 이용한 프로 모드에서는 12비트(bit) RAW 파일로도 저장이 가능해 후보정시 전문가급 편집이 가능하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삼성 갤럭시 S21 울트라 팬텀블랙. 2021.01.14.(사진=삼성전자 제공)

갤럭시 S21 울트라는 1억800만 초고화소 광각 카메라를 비롯해 12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2개의 1000만 화소 듀얼 픽셀 망원 카메라의 후면 쿼드 카메라와 40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를 탑재했다.

전후면 5개의 카메라 모두를 활용해 60fps로 4K 동영상을 촬영할 수도 있다.

또한 갤럭시 스마트폰 최초로 각각 광학 3배와 10배의 듀얼 광학 렌즈 시스템을 듀얼 폴디드 형태로 탑재했다. 디지털 줌으로는 최대 100배까지 촬영이 가능하다.

저조도 환경에서 9개의 픽셀을 하나의 픽셀로 병합해 더 많은 빛을 받아들일 수 있는 노나 비닝(nona-binning) 기술과 향상된 노이즈 감소 기술이 탑재됐다.

갤럭시S 시리즈 최초로 'S펜'을 지원하는 점도 주요 특징이다. S펜을 탑재한 것은 아니며, 별도 구매해야 한다. 삼성전자는 S펜이 포함된 2종의 새로운 커버 액세서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 밖에도 갤럭시 S21 울트라는 스마트폰 최초로 더 넓은 대역폭과 더 빠른 인터넷 속도의 와이파이 6E를 지원하며, 듀얼 블루투스 안테나를 탑재했다.

갤럭시 S21 울트라는 팬텀 블랙과 팬텀 실버 2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12GB 램, 256GB 내장 메모리를 탑재한 모델은 145만2000원, 16GB 램 및 512GB 내장 메모리를 내장한 모델은 159만9400원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산업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