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 > 강원

강원, 한파주의보 발효…영서·산간 영하-낮기온 쌀쌀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6 11:14:53
associate_pic

[춘천=뉴시스]김유나 기자 = 16일 밤을 기점으로 강원도에 추위가 다시 찾아올 전망이다. 기상청은 한파주의보를 발표하는 등 대비에 나섰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강원 평창과 횡성, 홍천, 인제를 비롯해 북부산지와 중부산지에 이날 오후 9시를 기점으로 한파 주의보가 발효된다.

오전 11시 현재 각 지역 기온은 철원 영하 6.7도, 대관령 영하 5.5도, 북춘천 영하 3.7도, 태백·홍천 영하 2.6도, 춘천 영하 2.5도, 원주 영하 2.4도 등으로 나타나고 있다

낮 기온은 15일보다 10도 가량 떨어져 영서와 산간 대부분 지역은 영하권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 기온은 영서 영하 2도~영상 1도, 산간(대관령, 태백) 영하 3도~0도, 영동 2~5도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강원 철원군과 화천군에는 15일 저녁 9시부터 한파주의보가 발효된 상태다.

영동과 북부 산간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돼 대기가 매우 건조하므로 산불 등 화재에 주의해야 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una@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전국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