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日, 코로나19 확산에도 '대학입학 공통 테스트' 시행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16 13:50:58
associate_pic
[도쿄=AP/뉴시스]일본 수험생들이 16일 도쿄의 한 대학교에 마련된 수험장에서 한국의 대학 수학능력시험 격인 '대학입학 공통테스트(공통테스트)'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2021.01.16

[서울=뉴시스] 이재우 기자 =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에 제동을 걸기 위해 총 11개 광역지방자치단체에 긴급사태를 발령한 가운데 일본 전역에서 16일 한국의 대학 수학능력시험 격인 '대학입학 공통테스트(공통테스트)'가 시작됐다.

NHK에 따르면 이 시험은 지난 31년간 시행된 '대학입시센터시험'의 후계 격이다. 올해 처음으로 시행된다. 전국 681개 시험장에서 53만5245명이 시험에 출원했다..

이 시험은 코로나19 감염 확산 영향으로 16~17일과 30~31일 두차례 진행된다. 코로나19 감염 등으로 응시하지 못한 수험생은 다음달 13~14일 추가 시험에도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추가시험 신청시에는 진단서를 제출하거나 자택대기를 요청받았다는 사실을 입증해야 한다.

시험은 수험생 책상 간격을 벌리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한 상황에서 진행된다. 응시자는 시험 응시 중 항상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보건소로부터 밀접 접촉자 판정을 받은 수험생은 보건소 PCR 검사 음성, 수험 당일 증상 미발현 등 정해진 조건을 충족한 경우에 한해 별도 시험장에서 응시가 허용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ironn108@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