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해외축구

황희찬, 2경기 연속 결장…라이프치히, 베를린에 1-0 승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1 07:41:10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독일 분데스리가 RB 라이프치히의 황희찬(24)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사진=라이프치히 홈페이지)
[서울=뉴시스] 김주희 기자 = 황희찬(25)이 결장한 독일프로축구 라이프치히가 우니온 베를린을 꺾었다.

라이프치히는 21일(한국시간) 독일 라이프치히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17라운드 우니온 베를린과 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후반 25분 에밀 포르스베리가 결승골을 넣었다. 포르스베리는 다니 울모가 내준 공을 슛으로 연결했다.

라이프치히는 10승5무2패(승점 35)가 됐다. 1위 뮌헨(12승3무2패 승점 39)과는 승점 4점 차다.

황희찬은 벤치에서 경기를 지켜봤다.

지난해 11월 한국 국가대표팀의 오스트리아 원정에 참가했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던 황희찬은 지난 10일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전에 교체 투입, 약 두 달 만에 라이프치히 경기에 나섰다. 그러나 복귀전을 가진 뒤 다시 두 경기 연속 결장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