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골프

김시우, PGA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3R 공동 선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4 12:42:53
associate_pic
[라킨타=AP/뉴시스]김시우가 23일(현지시간) 미 캘리포니아주 라 킨타의 PGA웨스트 피트 다이 스타디움 코스에서 열린 미프로골프(PGA) 투어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3R 18번 페어웨이를 걷고 있다. 김시우는 중간합계 15언더파 201타로 맥스 호마, 토니 피나우(이상 미국)와 공동 1위에 올랐다. 전날 선두였던 임성재는 10언더파 206타, 공동 20위로 내려앉았다. 2021.01.24.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김시우(26)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아메리칸 익스프레스(총상금 670만달러) 3라운드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김시우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라킨타의 PGA 웨스트 스타디움 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잡아내며 5언더파 67타를 쳤다.

2라운드까지 10언더파 134타로 공동 2위였던 김시우는 중간 합계 15언더파 201타를 기록, 맥스 호마, 토니 피나우(이상 미국)와 공동 선두가 됐다.

2016년 8월 윈덤 챔피언십, 2017년 5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김시우는 3년 8개월 만에 통산 3승째를 바라볼 수 있게 됐다.

1라운드에서 공동 3위, 2라운드에서 공동 2위였던 김시우는 3번홀(파4)에서 버디를 잡아내며 기분좋게 출발했고, 5번홀(파5)에서는 한 타를 더 줄였다.

이후 파 행진을 이어가던 김시우는 후반 라운드에서 안정적인 경기를 이어갔다. 12번홀(파4)과 14번홀(파4), 16번홀(파5)에서 연달아 버디를 수확하며 공동 선두까지 점프했다.

리치 워런스키(미국)이 14언더파 202타로 공동 선두 그룹의 뒤를 이었다. 에밀리아노 그리요(아르헨티나) 등 3명이 공동 선두에 두 타차(13언더파 203타) 뒤진 공동 5위다.

안병훈(30)은 버디 6개와 보기 1개를 엮어 5언더파 67타를 쳤다. 중간 합계 11언더파 205타로 공동 13위다.

2라운드까지 단독 선두였던 임성재(23)는 이날 버디 5개를 잡았지만, 트리플보기 1개와 보기 3개를 범하면서 1타를 잃었다. 중간 합계 10언더파 206타가 된 임성재는 공동 20위로 밀려났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스포츠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