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정치일반

與 "자영업 보상·이익공유·연대기금 '코로나3법' 추진 속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4 14:26:10  |  수정 2021-01-24 14:29:14
"2월 국회까지…국민 '방역연대'에 '민생연대' 보답"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강선우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사진=강선우 의원실 제공) 2020.12.26
[서울=뉴시스]정진형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4일 "다가오는 2월 임시회를 목표로 자영업 손실보상법, 협력이익공유법, 사회연대기금법으로 이어지는 '코로나3법' 추진을 서두르겠다"고 다짐했다.

강선우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전 서면브리핑을 통해 "이미 세계 각국에서는 대규모 재정지출과 금융지원에 나섰다. 우리 또한 과감한 재정을 투입하는 것이 불가피한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온 국민께서 우리 공동체를 위한 헌신을 아끼지 않은 덕분에 K방역의 신화를 써내려 올 수 있었다"며 "위대한 국민께서 보여주신 '방역을 위한 연대'에 대해 이제 정부와 국회가 ‘민생을 위한 또 다른 연대’로 보답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여러분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하여, 또 방역과 민생경제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하여, 민주당은 더욱 기민하게 움직이겠다"며 "특히, 이 모든 과정에서 현장과의 괴리를 최소화하고자 현장의 목소리에 더 귀를 기울이겠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정치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