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애플 분기 매출 역대 최고…첫 1000억 달러 돌파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8 12:26:50
4분기 매출 전년동기 대비 21% 상승
쿡 CEO "팬데믹 없었다면 결과 더 좋았을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권성근 기자 = 애플의 분기 매출이 처음으로 1000억 달러를 넘었다.

27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이날 애플은 지난 4분기 실적을 공개하며 매출이 전년동기 대비 21% 증가한 1114억4000만 달러(약 125조원)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주당 순이익은 1.68달러로 시장 전망치(1.41달러)를 웃돌았다. 수익은 전년 대비 약 30% 증가한 288억 달러로 집계됐다.

이날 발표에서 애플은 지난 4분기 아이폰 매출이 656억 달러로 전년동기 대비 17% 증가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속적인 재확산에도 연말 쇼핑 시즌을 맞아 많은 쇼핑객들이 아이폰12을 구매하면서 판매량이 급증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CNBC와의 인터뷰에서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아이폰을 취급하는 상점들이 문을 닫지 않았더라면 실적은 더 좋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쿡 경영자는 "아이폰과 웨어러블이 매장 폐쇄의 영향을 받았다"고 말했다.

애플의 PC 맥북 매출은 전년 대비 21% 상승한 86억9000만 달러, 아이패드 매출은 전년 대비 41% 증가한 84억4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재택근무가 증가하면서 개인들이 기기를 바꾸려는 심리가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애플의 주가는 27일 뉴욕증시에서 주당 142.06달러로 전거래일 대비 약 1% 하락한 상황에서 거래를 마쳤다.


◎공감언론 뉴시스 ksk@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